‘세 개의 바이올린’ 지역민과 만나다
‘세 개의 바이올린’ 지역민과 만나다
  • 권은주 기자
  • 승인 2019.10.04 18:22
  • 수정 2019-10-04 18: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9 수성르네상스 프로젝트 지역 청년음악가 육성 프로그램’ 일환
소공연장 활성화와
지역민 문화예술향유 기회 확대
‘Three Violins: Brillante’ 공연 포스터
‘Three Violins: Brillante’ 공연 포스터

촉망받는 젊은 바이올리니스트 김수지, 이강원, 백나현의 ‘쓰리 바이올린: 브릴란테(Three Violins: Brillante)’ 공연이 10월5일 대구시 수성구 한영아트센터에서 펼쳐진다.

이번 공연은 수성문화재단 수성아트피아가 ‘2019 수성 르네상스 프로젝트 지역 청년음악가 육성 프로그램’을 진행하면서 마련됐다. 음악, 미술, 연극 세 부분에 청년 아티스트를 선정해 지원하는 이 프로젝트는 수성아트피아(관장 김형국)가 주최하고, 수성아트피아·대구음악협회(회장 이치우)가 공동주관, 수성구가 후원했다.

‘빛나는, 화려한, 찬란한’ 뜻의 ‘브릴란테(Brillante)’는 3명의 바이올리니스트들이 음악에 대한 열정을 모아 꾸린 팀으로, 국내외 다양한 무대에서 청중들과 만나고 후학을 양성하며 활발한 연주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이날 연주될 곡은 F.헤르만의 ‘3대의 바이올린을 위한 카프리치오 작품 2’, 프란츠 크라이슬러의 ‘중국의 북’, 아스트로 피아졸라의 ‘나이트클럽 1960’,​ 마누엘 데 파야의 ‘스페인 무곡’, 모리츠 모스코프스키의 ‘두 대의 바이올린과 피아노를 위한 모음곡’, 슈만의 '바이올린과 피아노를 위한 로맨스, Op. 94, No.2', 몬티의 '차르다시', 사라사테의 '두대의 바이올린과 피아노를 위한 나바라 Op.33', F.헤르만의 ‘3대의 바이올린을 위한 카프리치오 작품.5’ 등 바이올린만의 독특한 음색을 관객들에게 선사할 예정이다.

바이올리니스트 김수지는 독일 자브뤼켄 국립음대에서 학사와 석사를, 미국 신시내티 음악대학에서 아티스트 디플로마 및 박사 학위를 취득했다. 북 체코 필하모니(North Czech Philharmony), 카를로비 바리 심포니(Karlovy Vary Symphony), 부다페스트 심포니 오케스트라(Budapest Symphony Orchestra), 오케스타 심포니카 데 UANL(Orquesta Sinfonica de la UANL), 카이로 심포니 오케스트라(Cairo Symphony Orchestra), 옴스크 필하모닉 오케스타(Omsk Philharmonic Orchestra), 대구시립교향악단, 포항시립교향악단, 대구MBC교향악단 등 협연하며 기량을 인정받았다. 대구MBC교향악단 악장으로 대구예술영재교육원과 경북예고, 포항예고 등에 출강하며 활발하게 연주활동을 펼쳐 나가고 있다.

바이올리니스트 김수지 ⓒ수성아트피아
바이올리니스트 김수지

바이올리니스트 이강원은 서울예고졸업, 독일 베를린 국립음대에서 학사와 석사 최우수졸업, 독일 데트몰트 국립음대 최고연주자과정을 최우수로 졸업했다. 대구시립교향악단, 성남시립교향악단, 제주도립교향악단, 강남심포니오케스트라, 경북도립교향악단, 베를린 Udk챔버오케스트라, 울산구립교향악단, 러시아 볼스키 필하모닉, 카잔 챔버 오케스트라 등 국내외 협연으로 그 실력을 인정받았으며 현재, 앙상블토니카 음악감독으로 경북대와 전남대 등 출강하고 있다. 

바이올리니스트 이강원
바이올리니스트 이강원

바이올리니스트 백나현은 경북대 음대를 졸업하고 독일 하노버 국립음대를 최우수 졸업했다. 모젤 뮤직 페스티벌(Mosel Music Festival), 모자르트 뮤직 페스티벌(Mozart Music Festival), Trzesacz 국제 음악제, 세계에너지총회, 대구콘서트하우스, 대구문화예술회관, 수성아트피아, 봉산문화회관 등 국내외 수회의 기획 초청 연주 및 독주회 개최, 독일하노버챔버오케스트라, 경북도립교향악단, 경북예고동문오케스트라 등과 협연하고 현재 경북대학교 및 동대학원 외래교수, 대구교대, 경북예고, 김천예고 출강, 노보 필하모닉 오케스트라 악장으로 있다. 

바이올리니스트 백나현
바이올리니스트 백나현

피아니스트 최혜리는 경북대 음대를 수석 졸업하고 빈시립음악 예술대학교에서 피아노과, 오페라코치과 석사를 받았다. 오사카 국제 콩쿠르 2위, 프랑스 파리 레오폴드 벨랑 콩쿠르 1위, 조선일보 신인음악회 및 유럽과 한국에서 다수의 독주회, 협연 및 앙상블 연주를 했으며 경북대에 출강하며 전문 연주자로 활동하고 있다.

피아니스트 최혜리
피아니스트 최혜리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여성신문은 1988년 창간 이후 여성 인권 신장과 성평등 실현을 위해 노력해 온 국내 최초, 세계 유일의 여성 이슈 주간 정론지 입니다.
여성신문은 여성들의 더 나은 삶을 위해 여성인 '안전, 사회적 지위, 현명한 소비, 건강한 가족'의 영역에서 희망 콘텐츠를 발굴, 전파하고 있습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를 해주세요.
여러분의 후원은 여성신문이 앞으로도 이 땅의 여성을 위해 활동 할 수 있도록 합니다.

여성신문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 서대문구 충정로 50 (3가 222번지) 골든브릿지빌딩 1층, 9층
  • 대표전화 : 02-318-9300
  • 청소년보호책임자 : 신준철
  • 제호 : (주)여성신문사
  • 사업자등록번호 : 214-81-03304
  • 대표이사 : 김효선
  • 발행·편집인 : 김효선
  • 여성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여성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admin@womennews.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