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성인 금융이해력 ‘62점’… 여성이 남성보다 점수 낮아
한국 성인 금융이해력 ‘62점’… 여성이 남성보다 점수 낮아
  • 이유진 기자
  • 승인 2019.01.28 17:42
  • 수정 2019-01-30 16: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만 18~79세 성인 2400명 조사
OECD 평균(64.9점)보다 낮아
금융이해력, 소득수준과 비례
연령대별·성별 금융이해력 수준
연령대별·성별 금융이해력 수준

 

금융이해력은 소득수준을 결정짓는 중요한 요소지만, 우리나라 성인의 금융이해력 수준은 OECD 평균보다 낮은 것으로 조사됐다. 

28일 한국은행과 금융감독원이 발표한 ‘2018 전국민 금융이해력 조사’에 따르면 국내 만 18~79세 성인의 금융이해력 점수는 62.2점으로 OECD 평균인 69.4점보다 낮았다.

금융이해력 점수는 소비자가 금융 상품‧서비스에 대해 갖고 있는 정보인 금융지식, 금융과 관련한 소비자 행태인 금융행위, 소비와 저축 및 돈의 존재가치에 대한 선호도인 금융태도 등을 반영해 매겨진다.

남성의 금융이해력은 62.3점으로 여성(62.1점)보다 높았다. 남성의 금융지식·금융행위·금융태도 점수는 각각 64.3점, 60.1점, 62.4점으로 여성의 금융지식(64.3점)·금융행위(60.1점)·금융태도(62.4점)보다 높았다. 

연령별로는 30대가 금융이해력이 64.9점으로 가장 높았다. 이어 40대가 64.1점, 50대가 63.1점, 60대가 59.6점, 70대가 54.2점 등으로 뒤를 이었다 사회초년생인 20대의 경우 61.8점으로 전체 평균을 밑돌았다.

금융이해력은 소득수준과 비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연소득 5000만원 이상 계층의 점수는 65.6점인 반면 3000만원 미만은 58.0점으로 조사됐다. 저소득층과 노년층에 대한 경제‧금융교육을 확대하고, 소비행태 등을 개선할 수 있는 맞춤형 교육이 필요함을 시사하는 대목이다.

한편 이번 조사는 지난해 8~9월 만 18~79세 성인 2400명을 대상으로 진행됐다. 한국은행과 금융감독원은 OECD 산하 금융교육국제네트워크(INFE)가 정한 금융이해력 측정 핵심질문을 토대로 2년마다 금융이해력 조사를 진행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 서대문구 충정로 50 (3가 222번지) 골든브릿지빌딩 1층, 9층
  • 대표전화 : 02-318-9300
  • 청소년보호책임자 : 신준철
  • 제호 : (주)여성신문사
  • 사업자등록번호 : 214-81-03304
  • 대표이사 : 김효선
  • 발행·편집인 : 김효선
  • 여성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여성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admin@womennews.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