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여성신문
  • 승인 2005.05.12 16:29
  • 수정 2005-05-12 16: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6월24일 MON

안상수 전




@13-7.jpg

1980년대 초반부터 한글서체 개발과 한글 타이포그래픽 디자인을 이끌어 온 안상수의 개인전. 디자인의 근본을 한글서체에 두고 있는 디자이너 안상수의 언어관과 예술관을 엿볼 수 있다.

장소: 로댕 갤러리

문의: 02-2259-7781~2





6월25일 TUE

연극 <별이 쏟아지다>




두 개의 단막극으로 이뤄진다. 얼굴이 못생겼다는 이유로 취업마저 여의치 않은 한 여인과 왕따 당하는 학생의 이야기를 통해 현대사회 속에서 한 개인이 어떻게 왜곡되어 가는가를 보여준다.

장소: 혜화동 일번지

문의 : 02-762-0810



한국미술명품전



선사시대부터 조선시대까지 180여점의 명품문화재 전시회. 가야 금관, 정선의 <인왕제색도> 등을 볼수 있다.

장소: 호암미술관 본관 전시실

문의: 031-320-1810





6월26일 WED

연극 <유리가면-에피소드2 잊혀진 황야>




~13-8.jpg

늑대소녀 이야기. 이탈리아 북부에서 발견된 늑대 소녀를 인간으로 되돌리려는 인류학자의 노력과 사회의 시각을 보여준다.

장소: 인켈 아트홀 1관

문의: 02-742-7753





6월27일 THU

‘21세기감성+디자인’전




제19회 한국여성시각디자이너협회 정기전. 21세기 변화해 가는 감성과 여성 특유의 섬세함으로 우리 삶의 여러 단편들을 다양한 시각이미지로 표현한 전시회다. 6월 30일까지 열린다.

장소: 예술의 전당 디자인미술관 제2전시실

문의: 02-580-1234



콘서트 ‘윤희정과 Friends’

최고의 재즈 보컬리스트 윤희정과 각계 각층의 유명인사와 예술인들로 구선된 그녀의 재즈 친구들이 함께 꾸미는 공연.

장소: 문화일보 홀

문의: 02-3701-5771





6월28일 FRI

필름 상영회 ‘또 다른 시각’




@13-9.jpg

‘한국에서 진정한 여성성은 있는가’라는 진지한 화두를 가지고 접근한 작은 영화제. 외국감독들의 작품을 통해 여성성의 긍정적 의미와 다양한 가능성을 모색해볼 수 있다.

장소: 이대 박물관 시청각실

문의: 02-3277-3153





6월29일 SAT

심수봉 라이브 콘서트




여성적이고 섬세한 목소리의 주인공 심수봉의 성대한 정통 콘서트.

장소: 의정부 예술의 전당 대극장

문의: 031) 855-0091



연극 <新 살아보고 결혼하자>

기성세대와 다른 신세대들의 진실하고 솔직한 사랑을 통하여 진실한 사랑에 대한 해학적 접근을 시도하는 로맨틱 코메디 극.

장소: 대학로 리듬공감

문의: 762-8846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여성신문은 1988년 창간 이후 여성 인권 신장과 성평등 실현을 위해 노력해 온 국내 최초, 세계 유일의 여성 이슈 주간 정론지 입니다.
여성신문은 여성들의 더 나은 삶을 위해 여성인 '안전, 사회적 지위, 현명한 소비, 건강한 가족'의 영역에서 희망 콘텐츠를 발굴, 전파하고 있습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를 해주세요.
여러분의 후원은 여성신문이 앞으로도 이 땅의 여성을 위해 활동 할 수 있도록 합니다.

여성신문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 서대문구 충정로 50 (3가 222번지) 골든브릿지빌딩 1층, 9층
  • 대표전화 : 02-318-9300
  • 청소년보호책임자 : 신준철
  • 제호 : (주)여성신문사
  • 사업자등록번호 : 214-81-03304
  • 대표이사 : 김효선
  • 발행·편집인 : 김효선
  • 여성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여성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admin@womennews.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