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타몰 ‘서바이벌 패션K’ 개최… 차세대 패션디자이너 육성
두타몰 ‘서바이벌 패션K’ 개최… 차세대 패션디자이너 육성
  • 이유진 여성신문 기자
  • 승인 2018.06.25 19:04
  • 수정 2018-06-26 02: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8 서바이벌패션K 포스터 ⓒ두타몰
2018 서바이벌패션K 포스터 ⓒ두타몰

두타몰(조용만 BG장)은 서울시, 동대문미래재단, 서울디자인재단과 차세대 CEO형 디자이너를 발굴‧육성하는 ‘2018 서바이벌패션K’ 콘테스트를 공동 개최한다.

패션 디자이너 지망생이라면 누구나 대회에 응모할 수 있으며, 서바이벌패션K 공식 홈페이지(www.survivalfashionk.com)에서 참가신청서와 함께 브랜드 소개서, 포트폴리오, 자기소개 동영상을 오는 7월 9일까지 접수하면 된다.

두타몰과 서울시 공동주최로 올해 3회째를 맞는 이번 대회는 기존과는 다르게 현장 제작실기 단계를 없애고 디자인 및 브랜드 역량 평가 단계를 강화했다. 또한 예선 3단계와 본선 3단계 등 총 6단계에 걸쳐 진행됐던 방식을 4단계로 줄였다.

1차 예선을 통과한 100명은 2차 예선에서 심사위원을 대상으로 PT를 해야 한다. 이 심사를 통과한 12명은 3차 본선인 야외 오픈 패션쇼 무대에서 디자인적 우수성과 브랜드의 상품가치를 종합적으로 평가 받게 된다. 이후 TOP 6는 마지막 파이널 컬렉션 무대에서 최종 경합을 벌인다. 

대상 수상자는 두타몰 매장 1년 무상 운영 혜택, 3000만원의 창업지원금을 비롯해 서울패션창작스튜디오 입주 기회, 2019 S/S 서울패션위크 GN패션쇼 참가자격 등 본인의 브랜드로 데뷔할 수 있는 다양한 지원을 받게 된다. 

두타몰은 1999년부터 이 대회의 전신인 ‘두타 벤처 디자이너 컨퍼런스’를 매년 개최해 왔다.이 무대를 계기로 윤춘호(YCH), 이명신(로우클래식), 이창섭(바이바이섭), 신용균(알로곤), 원지연(알쉬미스트), 이성동(얼킨), 김인기(타게토) 디자이너 등이 자신의 브랜드를 론칭했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여성신문은 1988년 창간 이후 여성 인권 신장과 성평등 실현을 위해 노력해 온 국내 최초, 세계 유일의 여성 이슈 주간 정론지 입니다.
여성신문은 여성들의 더 나은 삶을 위해 여성의 '안전, 사회적 지위, 현명한 소비, 건강한 가족'의 영역에서 희망 콘텐츠를 발굴, 전파하고 있습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를 해주세요.
여러분의 후원은 여성신문이 앞으로도 이 땅의 여성을 위해 활동 할 수 있도록 합니다.

여성신문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