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수막·지하철 광고판 ‘업사이클링’…마포구 ‘어린이 디자인 워크숍’
현수막·지하철 광고판 ‘업사이클링’…마포구 ‘어린이 디자인 워크숍’
  • 강푸름 여성신문 기자
  • 승인 2018.06.13 12:00
  • 수정 2018-06-13 12: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해 진행한 ‘어린이 디자인 워크숍, 창의력 원정대’ 교육에서 어린이들이 디자인 작업을 하고 있다. ⓒ마포구청
지난해 진행한 ‘어린이 디자인 워크숍, 창의력 원정대’ 교육에서 어린이들이 디자인 작업을 하고 있다. ⓒ마포구청

서울 마포구는 사용하고 남은 현수막이나 지하철 광고판 등의 산업폐기물을 생활소품으로 바꿔 재활용하는 ‘어린이 디자인 워크숍, 창의력 원정대’ 교육을 6월부터 운영한다.

‘어린이 디자인 워크숍’은 놀이와 학습이 접목된 에듀테인먼트(edutainment) 교육으로, 지난 2009년 시작해 매년 진행하고 있다. 일상생활에서 사용하고 남은 물건을 업사이클링(Up-cycling·재활용품에 디자인 또는 활용도를 더해 가치를 높인 제품으로 재탄생시키는 것)하고 재창조하는 과정을 어린이들이 직접 체험할 수 있도록 하며, 체험 과정을 통해 디자인 능력, 자원재활용 능력, 창의력 등을 키우는 데 중점을 둔다.

구는 올해 지역 내 15개 학교에서 초등학교 1~3학년생 4700여 명의 참여 신청을 받고 교육 준비를 마쳤다. 원활한 진행을 위해 각 학급 교실에서 교육과 업사이클링 활동을 할 계획이다. 교육은 오는 26일 시작해 상반기 15회, 하반기 8회 등 10월까지 총 23회에 걸쳐 546명의 초등학생이 참여한다.

 

펭귄 부채(왼쪽)와 멸종위기 동물 파우치 ⓒ마포구청
펭귄 부채(왼쪽)와 멸종위기 동물 파우치 ⓒ마포구청

업사이클링 사회적기업인 ‘터치포굿’이 교육 진행을 맡고, 현수막과 광고판 등을 활용해 펭귄 부채, 에코 메시지 가방, 멸종위기 동물 파우치 등의 소품을 디자인하고 만들 계획이다.

구는 “교육에 참가한 어린이들은 물건을 만들며 창의력을 키우고, 자신이 만든 물건을 직접 사용하며 자원재활용에 대한 인식을 높일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고 전했다.

프로그램 관련 문의는 마포구 도시경관과(02-3153-9464)로 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 서대문구 충정로 50 (3가 222번지) 골든브릿지빌딩 1층, 9층
  • 대표전화 : 02-318-9300
  • 청소년보호책임자 : 신준철
  • 제호 : (주)여성신문사
  • 사업자등록번호 : 214-81-03304
  • 대표이사 : 김효선
  • 발행·편집인 : 김효선
  • 여성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8 여성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admin@womennews.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