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원순, 최불암과 함께 산타원정대 출발!
박원순, 최불암과 함께 산타원정대 출발!
  • 이정실 여성신문 사진기자
  • 승인 2017.12.15 15:11
  • 수정 2017-12-15 15: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초록우산어린이재단과 서울시가 15일 서울 중구 한국프레스센터 앞 광장에서 ‘2017 산타원정대’ 캠페인의 일환으로 소외계층 아동 1,000명에게 전달할 선물 포장행사를 열었다.

박원순 서울시장과 최불암 전국후원회장, 이제훈 초록우산어린이재단 회장, KEB 하나은행, 쿠팡, 일반 자원봉사자 등이 참가한 이날 행사에서 참가자들은 보온용품, 건강보조제, 시계 등으로 구성된 물품과 직접 작성한 손편지를 담은 선물꾸러미를 포장했다. 이날 포장된 선물은 크리스마스 이브까지 수도권 지역 내 소원을 접수한 어린이들에게 전달될 예정이다.

 

15일 한국프레스센터 광장에서 열린 2017 산타원정대 선물포장 행사에서 김영만 서울신문 대표, 박원순 서울시장, 최불암 전국후원회장, 이제훈 초록우산어린이재단 회장이 어린이 산타들과 행사시작을 알리며 박수를 치고 있다.
15일 한국프레스센터 광장에서 열린 '2017 산타원정대' 선물포장 행사에서 김영만 서울신문 대표, 박원순 서울시장, 최불암 전국후원회장, 이제훈 초록우산어린이재단 회장이 어린이 산타들과 행사시작을 알리며 박수를 치고 있다.

 

2017 산타원정대 자원봉사자들이 선물포장을 하고 있다.
'2017 산타원정대' 자원봉사자들이 선물포장을 하고 있다.

 

박원순 서울시장이 인사말을 하고 있다.
박원순 서울시장이 인사말을 하고 있다.

 

최불암 전국후원회장이 선물 박스에 넣을 손편지를 쓰고 있다.
최불암 전국후원회장이 선물 박스에 넣을 손편지를 쓰고 있다.

 

자원봉사자들이 선물포장을 하고 있다.
자원봉사자들이 선물포장을 하고 있다.

 

자원봉사자들이 포장된 선물을 쌓고 있다.
자원봉사자들이 포장된 선물을 쌓고 있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여성신문은 1988년 창간 이후 여성 인권 신장과 성평등 실현을 위해 노력해 온 국내 최초, 세계 유일의 여성 이슈 주간 정론지 입니다.
여성신문은 여성들의 더 나은 삶을 위해 여성의 '안전, 사회적 지위, 현명한 소비, 건강한 가족'의 영역에서 희망 콘텐츠를 발굴, 전파하고 있습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를 해주세요.
여러분의 후원은 여성신문이 앞으로도 이 땅의 여성을 위해 활동 할 수 있도록 합니다.

여성신문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