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시, 어린이 식생활 안전 홍보관 운영
부산시, 어린이 식생활 안전 홍보관 운영
  • 부산 = 김수경 기자
  • 승인 2017.10.10 17:59
  • 수정 2017-10-12 16: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0월 12일부터 15일까지 벡스코에서 개최되는 ‘2017 부산국제음식박람회’ 에 부산시 14개 어린이급식관리지원센터(이하 센터)와 공동으로, ‘어린이 식생활 안전 홍보관’을 운영한다. 12일 오전 짠맛·단맛 미각테스트 진행 및 어린이용 교구·교육 자료 전시를 어린이들이 설명을 듣고 있다. ⓒ김수경 기자
10월 12일부터 15일까지 벡스코에서 개최되는 ‘2017 부산국제음식박람회’ 에 부산시 14개 어린이급식관리지원센터(이하 센터)와 공동으로, ‘어린이 식생활 안전 홍보관’을 운영한다. 12일 오전 짠맛·단맛 미각테스트 진행 및 어린이용 교구·교육 자료 전시를 어린이들이 설명을 듣고 있다. ⓒ김수경 기자

부산시에서는 10월 12일부터 15일까지 벡스코에서 개최되는 ‘2017 부산국제음식박람회’ 에 부산시 14개 어린이급식관리지원센터(이하 센터)와 공동으로, ‘어린이 식생활 안전 홍보관’을 운영한다고 밝혔다.

이번 홍보관 운영은 영양 식생활과 위생안전 2구역으로 나누어 진행되며, 먼저 영양식생활 체험부스에서는 ‘성장UP! 안심UP! 건강한 어린이급식!’이라는 주제로 골고루 먹기의 중요성을 알리는 ‘뉴틀이’의 식품구성 자전거 인형극, 식품구성 벌룬 자동차, 알록달록 컬러푸드 열쇠고리 만들기, 짠맛·단맛 미각테스트 진행 및 어린이용 교구·교육 자료를 전시한다.

위생안전 체험부스에서는 ‘세균ZERO! 걱정ZERO! 안전한 어린이 급식!’을 주제로 식품위생 관련 룰렛다트게임, 식중독을 예방하고 올바른 손씻기 실천을 위한 뷰박스 체험과 약속다짐 캠페인을 운영하며, 어린이급식소 위생안전지도 물품 등을 전시한다.

부산시 관계자는 “풍요로운 가을, 먹거리 가득한 축제의 장에서 가족과 함께 다양한 체험을 통해 어린이식습관 형성 및 건강한 먹거리의 중요성을 느껴 보시기 바란다.”고 전했다.

한편, 부산시는 2012년부터 ‘어린이 식생활안전관리 특별법’에 따라 어린이에게 단체급식을 제공하는 어린이집·유치원·지역아동센터의 어린이를 위해 체계적인 위생·안전·영양관리를 위한 센터를 14개소를 설치·운영하고 있다. 센터를 통해 혜택을 받고 있는 어린이는 6월말 기준, 부산시 어린이 급식소 2,024개소 어린이 81,273명(수혜율 68%)이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여성신문은 1988년 창간 이후 여성 인권 신장과 성평등 실현을 위해 노력해 온 국내 최초, 세계 유일의 여성 이슈 주간 정론지 입니다.
여성신문은 여성들의 더 나은 삶을 위해 여성의 '안전, 사회적 지위, 현명한 소비, 건강한 가족'의 영역에서 희망 콘텐츠를 발굴, 전파하고 있습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를 해주세요.
여러분의 후원은 여성신문이 앞으로도 이 땅의 여성을 위해 활동 할 수 있도록 합니다.

여성신문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