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신동 골목에도 희망은 피어난다
‘주5일 40시간·월급 200만원’…신세대 기술자 증가
수천억원대 유니폼 시장 공략…정부·지자체도 관심
관련기사

  1. “젊은이들이 다시 돌아왔으면 좋겠어요”
네이버 뉴스스탠드 여성신문 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