골드만삭스에서 암투병까지, 그녀의 도전은 계속된다
실업계 고교 출신 최초 ‘골든벨 우승’ 김수영


네이버 뉴스스탠드 여성신문 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