폭력 남편 살해 고흥 할머니 무죄 석방돼
검찰·여성단체가 살렸다
57년 매맞고 산 정황 인정돼
네이버 뉴스스탠드 여성신문 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