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 끼 절식 모금운동 펼치는 염영섭 신부·조기숙 교수
“탐욕과 이기심 덜어내고 사랑을 더해요”
네이버 뉴스스탠드 여성신문 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