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니스 비엔날레 한국 대표 작가 양혜규 개인전
추상 언어로 일상 삶을 펼치다
아트선재센터 ‘셋을 위한 목소리’…뒤라스 영화제도 함께 열려
네이버 뉴스스탠드 여성신문 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