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의 폭력잔혹 영화들
‘친구’로 물꼬…웰메이드 폭력영화 시대로
상업적 성공에 비례해 폭력·잔혹성 심해져
관련기사

  1. 한국 영화 ‘잔혹 경쟁’ 어디까지 가나
네이버 뉴스스탠드 여성신문 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