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색 매력…‘천사 졸리’로 변신한 섹시 여전사
영화 ‘솔트’ 홍보차 첫 방한…키워드로 본 앤젤리나 졸리
“본드걸보다는 제임스 본드가 되고 싶다”
“이제 돈 버는 목적 발견”…인도주의 활동가로
관련기사

  1. 앤젤리나 졸리 “여성·어머니·배우 1인 3역에 최선”
네이버 뉴스스탠드 여성신문 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