허스토리·히스토리
‘여성 첫 히말라야 14좌 완등’ 등정기 출간 준비 중인 산악인 오은선씨
“히말라야에선 마음이 몸보다 한 발짝 뒤라야 편안”
“독신주의자는 아니지만 결혼은 아직…. 8000m 고봉선 평정심이 가장 중요”
네이버 뉴스스탠드 여성신문 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