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성 당선자, ‘초선’이 대세
10명 중 7명…첫 여성의무공천제 효과 발휘
네이버 뉴스스탠드 여성신문 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