참신한 시도였지만 결과는 초라해
이주·탈북 여성들 줄줄이 낙선
몽골 출신 이라씨만 당선…“소수자 입지 마련 계기” 평가도
관련기사

  1. 746명 당선, 18.7%로 ‘약진’
  2. 오세훈 진땀 勝, 한명숙 애석 敗
  3. 우리가 여성 구청장 시대 연다
  4. 최선 다했기에 아름다웠다
네이버 뉴스스탠드 여성신문 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