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원장의 ‘온정주의’ 탓 발언 유감...이런 진상규명위 조사 믿을 수 없다”
여성계, 여성가족부장관 ㆍ국회 여성가족위원장 면담...국회ㆍ여성전문 진상조사 촉구
고위공직자 성매매예방교육 활성화, 공직자 성매매금지 윤리 조항 강화 등도
관련기사

  1. 검사 성접대 파문 진상조사위에 ‘여성’ 전문가 참여해야
  2. 여성단체 공동성명서 전문
네이버 뉴스스탠드 여성신문 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