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죄판결 후 한명숙 전 총리 범야권의 단일 후보로 부각돼
소프트 파워에서 투사 이미지로 ‘도덕성 흠집’엔 의견 분분
관련기사

  1. 한명숙 전 총리가 넘어야 할 ‘산’
네이버 뉴스스탠드 여성신문 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