권숙교 상무, 우리금융그룹 대표이사로
네이버 뉴스스탠드 여성신문 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