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섯 살 현지 엄마가 동네 성범죄자 알아봤더니
“마주쳐도 알아볼 자신 없다”
“복사도 안 되고 열람만 하라는데…반드시 인터넷 공개해야”
네이버 뉴스스탠드 여성신문 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