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080 영원한 현역
영성운동 위해 70세에 안수 받은 윤명선 목사
“서로가 내 식구처럼 생각하는 세상을”
네이버 뉴스스탠드 여성신문 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