친일인명사전에 여성 교육자 대거 포함
"학교 보전 위한 생존 방책일 뿐" vs "불이익 감수, 저항한 예 있어"
네이버 뉴스스탠드 여성신문 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