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립유공자예우법, 장손만 챙긴다?
2005년 성차별조항 개정했으나 부칙은 그대로 남아
최연장 ‘여성’에게 보상연금은 ‘그림의 떡’…개정 시급
관련기사

  1. "국가가 딸·아들 차별…작고한 부모 슬피 울 것"
네이버 뉴스스탠드 여성신문 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