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가가 딸·아들 차별…작고한 부모 슬피 울 것"
독립유공자 맏딸 조선희씨 인터뷰
성차별 때문에 헌법소원 시도…개정돼도 실효 없어 속앓이
관련기사

  1. 독립유공자예우법, 장손만 챙긴다?
네이버 뉴스스탠드 여성신문 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