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냥 걷노라면 엄마 자궁 속 같아요"
올레에 빠진 여성들…8월 말 현재 10만 명 방문
두려움보다 자신감 심어줘 여성에게 매력 만점
네이버 뉴스스탠드 여성신문 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