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적으로 유례없던 경기침체가 한풀 꺾였다. 여기저기서 바닥을 찍었다는 평가가 쏟아지고 있다. 한국 경제도 마찬가지다. 이런 때일수록 확실한 성장을 위한 발판 마련에 나서야 한다. 그러나 쉬운 일은 아니다. 성공을 위해 자기 밥그릇만을 챙기기에 급급해서는 안 된다. 기업 이기주의는 또 다른 경제 위기를 부르기 마련이다. 대한민국 경제의 장밋빛 미래를 위해선 ‘상생’을 해야 한다. ‘상생’은 내일을 위한 희망이다.  <편집자주>
변신하는 대기업 - 중소기업 ‘갑을 관계’
희망 대한민국 DNA ‘상생’
협력사 상생 우수 업체로 선정된 대기업에 세금과 각종 조사 면제
중소기업은 막혔던 자금줄 숨통…무리한 단가 낮추기 압력서도 해방
네이버 뉴스스탠드 여성신문 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