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산시 불황 속 평범하고도 아름다운 나눔
음식점 경영 유희숙씨 어르신 400여 명 점심 대접
네이버 뉴스스탠드 여성신문 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