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직 그녀들을 위한 공간 ‘핑크존’이 떴다
고시원·피트니스센터·주유소·호텔 등 다양한 분야 확산
민간운영 전용공간 호평 속 지자체도 앞다퉈 조성 나서
네이버 뉴스스탠드 여성신문 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