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온라인 증권카페 맹신은 금물"
재야 주식카페 운영자들의 조언…"단타 최대한 자제해야"
금융권 신뢰 무너지면서 주식카페 찾는 ‘개미’ 늘어
네이버 뉴스스탠드 여성신문 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