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보신당 2기 여성 부대표 2인 인터뷰
윤난실 "생활정치를 위한 여성 정치인 육성"
박김영희 "새로운 여성정치 문화 실현할 터"
네이버 뉴스스탠드 여성신문 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