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엄친딸’vs‘내친엄’ 심각한 엄마 딸 갈등 불러
지나친 비교는 부작용 낳아…성공에 대한 대안적 가치 모색해야
웃고 넘길 유행어 넘어 ‘정신병리 현상’원인
호기심·성취감을 학습동기 삼아야 좋은 성과
네이버 뉴스스탠드 여성신문 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