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안부, 인권위 조직 절반 축소한다는데
성희롱·성차별 시정업무 ‘인력난’ 다시 겪을 듯
여성계 “여성인권 포기와 마찬가지” 철회 촉구
네이버 뉴스스탠드 여성신문 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