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 태릉선수촌장 이에리사의 리더십
"훈련은 지도자 역할" 지원에 앞장…선수들과 소통하며 벽 허물어
네이버 뉴스스탠드 여성신문 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