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서 마지막 ‘로미오와 줄리엣’ 공연한 강수진
"아쉽지만 더 좋은 작품으로 한국 다시 찾을 것"
네이버 뉴스스탠드 여성신문 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