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B 정부 도덕성 회복 숙제 안긴
이봉화 복지부 전 차관 퇴진 의미
이임사서 “마음의 빚 지고 떠난다” 심경 밝혀
공직 리더층 심각한 ‘도덕적 해이’ 드러낸 계기
네이버 뉴스스탠드 여성신문 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