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설학원으로 전락하는 영어마을
해외연수비 절감·공교육 보완 등 취지 흔들
적자난 타개 위해 수업료 인상으로 부실우려
네이버 뉴스스탠드 여성신문 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