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뷰] 과정 수료한 임귀연씨
“캐드 전문가로 일하고 싶어요”
네이버 뉴스스탠드 여성신문 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