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주여성, 여성농업인 등 소수여성들에 대한 법적 지원이 시급하게 이뤄져야 한다는 지적이 일고 있다. 이들은 수적으로 증가하고 있음에도 불구하고 여전히 법 제도 영역에서 소외돼 있어 사회문제로 대두됐다. 이와 관련해 최근 잇달아 열린 토론회 쟁점을 짚어본다.
여성농업인제도 개선 시급
농업 종사자 52%가 여성임에도 여전히 소외
관련기사

  1. 여성농업인제도 개선 시급
  2. 결혼이민여성 맞춤교육 필요
네이버 뉴스스탠드 여성신문 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