듀엣콘서트 여는 현경 교수와 치과의사 겸 가수 박소연
“한 통의 격려 메일로 가수의 꿈 이뤄”
11·12일 ‘신기한 콘서트’ 한 무대에
네이버 뉴스스탠드 여성신문 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