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독간호사 출신 저널리스트 박후남씨
스위스 유력지 ‘노이에 취리히’ 활약
펜으로 동양에 대한 편견 깨기 앞장
네이버 뉴스스탠드 여성신문 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