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진실씨 ‘싱글맘’에게 희망을 주다
자녀 성·본 엄마 따르게 신청 허가받아
네이버 뉴스스탠드 여성신문 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