감기치료비 10만원
‘괴담’에서 ‘현실’된다
의료 서비스 민영화·산업화 논란 증폭
병원비 3배 증가…공공의료 강화해야
네이버 뉴스스탠드 여성신문 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