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간 20주년을 향해 다시 보는 여성신문
여성신문은 창간 때부터 기사로 시작돼 현실로까지 확장된 여성운동을 계속해왔다. 때문에 가장 여성주의적인 성격의 대중사업을 가장 성공적으로 치러낸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여성신문의 역점 사업들은 신문의 이슈와 맞물려 대략 네 가지로 분류된다. 첫번째는 여성 인권과 권익 증진을 위한 여성운동적 사업들, 두번째는 정·관계 진출을 위한 여성 정치세력화 운동적 사업들, 세번째는 대안문화적 사회운동적 성격의 여성·양성평등 문화 사업들, 그리고 마지막으로 21세기 롤모델과 네트워킹 제시 사업들이다. 여성·양성평등 문화 운동, 미디어 운동, 평등가족 문화 운동, 좋은 문화 가꾸기 운동, 과학 생활화 운동 등 크게 다섯 가지 범주에서 여성신문이 전개해온 대표적인 사업들을 상·하 두 차례로 나누어 일별해본다.
역점 사업들3: 여성친화·양성평등 대안문화 사업들(상)
양성평등 대안문화의 꿈 우리 사회에 널리 퍼뜨리다
네이버 뉴스스탠드 여성신문 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