은막 위의 스타가 ‘세계여성 역할모델’로
‘헵번 신드롬’ 일으키며 여성미의 기준 바꿔
유니세프 친선대사로 제3세계 구호활동 헌신
네이버 뉴스스탠드 여성신문 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