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중세미나’ 참석 중국 대표들
“개방정책 이후 여성지위 향상”
네이버 뉴스스탠드 여성신문 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