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폭행 의사 자격 박탈하라"
병원서 또 성범죄…현행법은 면허정지 불가능
"환자진료때 간호사·보호자 배석 의무화" 목소리
네이버 뉴스스탠드 여성신문 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