할리우드·국내 스타들도 입양 열풍
친자녀 있어도 피부색 달라도 'OK'
네이버 뉴스스탠드 여성신문 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