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리뷰
‘혐오스런 마츠코의 일생’
신파의 삶을 견디는 여성의 서글픈 노래
뮤지컬, 코미디, 판타지 등 혼합 장르로
눈물샘 공략 대신 비현실적 희극으로 전환
네이버 뉴스스탠드 여성신문 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