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여성마라톤 서포터스
부산 지역의 발전을 위해 교육계, 방송계, 여성계, 경제계 등 50여명의 각계인사들이 모여 다양한 의견을 논의하는 ‘부산발전협의회(회장 이경신)’가 지난 2월 1일 발족했다. 부산발전협의회의 첫 사업은 4월 15일 부산 해운대 수영만 요트경기장에서 열리는 ‘부산여성마라톤’의 지원. 현재 회장을 맡고 있는 이경신 ㈜세강 대표를 비롯해 박미선 국립수산과학원 양식연구본부장, 박봉환 법무법인 정인 변호사, 신혜숙 저출산고령사회위원회 위원, 김향자 ㈜노진 대표, 이성애 부산유치원 연합회 회장 등이 회원으로 활동하고 있다. 이번호에선 정흥태 부민병원 병원장, 안재문 법무사를 만나봤다.
부산발전협의회(5) 정흥태 부민병원 병원장 & 안재문 법무사
네이버 뉴스스탠드 여성신문 구독